유라시아 로드

여수의 한 운전학원에서 보이는 일출 > 갤러리

본문 바로가기
유라시아 로드 - 사람은 길을 만들고 길은 사람을 만든다
유라시아 로드 - 사람은 길을 만들고 길은 사람을 만든다

갤러리

여수의 한 운전학원에서 보이는 일출

페이지 정보

작성자유로드 댓글 0건 조회 24회 작성일 21-04-01 09:58

본문

제가 1종대형면허를 딴 여수의 학원에선 아침에 바다에서 해가 떠오르는 모습을 볼 수 있었습니다. 


심지어 아직 인적 드문 이른 아침엔 고라니인지 노루인지가 제 버스 앞을 가로질러 가기도 했습니다. 그 친굴 찍었으면 대박이었겠지만 저는 버스에 탑승해 운전 중이었기 때문에 사진촬영은 못하고 눈만 깜박이며 불구경하듯 해야 했는데 제가 시험에 붙을 상서로운 징조로 좋게 생각했습니다. 아니나 다를까 1백점 만점으로 합격했습니다. 노루야 고맙다.


사진 속의 버스는 제가 연습하고 시험을 치른 대우 버스입니다. 대우 BS 101 버스가 현대 버스보다 길이가 약간 짧아 더 유리하다고 합니다.

추천0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유라시아로드

유라시아 로드 - 사람은 길을 만들고 길은 사람을 만든다
유럽과 한국에 집을 두고 오가며 사는 떠돌뱅이 50대 남자의 홈페이지
유라시아 서쪽 끝에서 동쪽 끝까지 길 따라 바람 따라 오가고 싶은 사람의 홈페이지
흙먼지 길에서 문득 스쳐간 낯선 이의 조건 없는 미소만큼 지구 별이 빛난다고 믿는 이의 홈페이지